본문 바로가기


CHEONGJU MUSEUM OF ART 전시

현재 전시

홈 전시 현재 전시
기획전
윤정선 Yoon Jeong Sun : 슬프지 않은 풍경 Unbeautiful-scape Yoon Jeong Sun : Unbeautiful-scape
더보기
닫기

전시
안내

  • 작가명 윤정선 Yoon Jeong Sun
  • 전시기간 2019-01-30 ~ 2019-02-15
  • 전시장소 청주미술창작스튜디오 1층 윈도우 갤러리 + 2층 전시실
  • 작품수 200점
  • 관람료 0원

전시개요

2018-2019년도 청주미술창작스튜디오는 입주기간동안 작품 성과물을 프로젝트 형식으로 선보이는 아티스트 릴레이 전시를 진행한다. 아티스트 릴레이 전시는 스튜디오 전시장에서 그간 작업했던 결과물에 대한 보고전시로 해마다 작가 자신의 기존의 성향과 틀에서 벗어난 새로운 감각과 역량을 보여주는 전시로 진행된다. 

12기 열 번째 릴레이 전시로 윤정선 작가의〈슬프지 않은 풍경 Unbeautiful-scape〉展이 오는 2019년 1월 30일부터 2월 15일까지 1층 전시실에서 개최된다. 또한 전시개막 행사는 2019년 1월 30일 수요일 오후 5시에 청주미술창작스튜디오 로비에서 진행된다.  ■ 청주미술창작스튜디오 

 

─────────────────────────────────────────────────────────

 

슬프지 않은 풍경

 

그 사람은 자신의 기억을 따라 걷고 있었다.
나는 그의 그림자를 쫓고 싶었다.  

 

그가 걷고 있는 풍경 속에서 그의 발자국이 길을 만든다. 침묵이 흘렸다. 간혹, 그의 어깨엔 낮은 휘파람 소리가 들려온다. 한곳에 오래 서성이고 때로는 잰걸음으로 지나친다. 나는 또 그의 뒷모습을 따라 걷는다.
그 뒷모습은 얼굴처럼 표정을 꾸밀 수가 없다. 꾸밈이 없이 정직하게 그저 존재한다. 뒷모습을 바라본다는 것은 그와 한 방향을 바라보고 있는 것이다.
이번 전시를 준비하면서 누군가의 뒷모습을 바라보듯이, 지나온 내 삶의 여정을 바라보고 싶었다.
<잃어버린 기억을 찾아서>를 집필한 마르셀 프루스트는 ‘진정한 여행의 발견은 새로운 풍경을 보는 것이 아니라, 새로운 시야를 갖는 것이다.’라고 말했다. 이번 작업을 통해서 전에 느끼지 못한 볼 수 없었던 새로운 시야를 발견할 수 있을까?
200개의 작은 캔버스는 각기 다른 지난 십여 년간의 나의 대변인이다.
어떤 것은 과거 그대로 또 어떤 것은 이전의 이미지를 부분적으로 확대하거나 색조를 변화하기도 하였다.
기억을 따라서...
머물렀던 옛길을 찾아서...
그 길 위에서 다시 이야기를 만든다.
어설프고 서툴러서 불완전했던 후회와 미련이 가득한 시간들의 여정. 나는 지금 또 다른 발자국을 하나둘씩 찍는다.
나의 새로운 여정을 위하여.
나의 그림자를 뒤로 한 채.  ■ 윤정선 

작가소개

윤정선은 이화여자대학교 미술대학 서양화과 학·석사를 졸업(1994, 1996)하고, 영국 브라이튼대학교 순수미술 석사를 졸업(2000)한 뒤, 중국 칭화대학교 칭화미술학원 박사를 졸업(2012)하였다. 주요 개인전으로는 <스치는 담>(소소갤러리, 파주, 2017), <UNE VIE EXTRAORDINAIRE>(주프랑스 한국문화원, 파리, 프랑스, 2016), <녹턴 앤 44>(영은미술관, 광주, 2014)등이 있으며, 주요 그룹전으로는 <4기 입주작가전: 소풍같은 날들>(아트센터 화이트블럭, 파주, 2018), <우리 시대의 유산전>(양평군립미술관, 양평, 2016), <소마드로잉: 무심>(소마미술관, 서울, 2015)등이 있다. 

부대행사

오프닝 2019년 1월 30일 (수) 5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