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시

예정 전시

HOME >  전시 >  예정 전시
기획전
로컬 프로젝트 2021 민병길 : 질료들의 재배치 Local Project 2021 ; Rearrangement of Hyle
더보기
닫기

전시
안내

  • 작가명 민병길
  • 전시기간 2021-03-11 ~ 2021-05-23
  • 전시장소 청주시립미술관 1층 전시실

전시개요

청주시립미술관 로컬 프로젝트 2021의 첫 번째 전시 민병길의 질료들의 재배치를 개최한다. 청주가 고향인 작가는 대학에서 화학공학을 전공하였으나 사진예술에 매료되어 1993년 학천화랑 개인전을 시작으로 사진작가로 입문을 한다. 초창기에는 실험적인 작품들을 발표하는 등 왕성한 창작활동으로 자신만의 독창적인 작품세계를 구축하며 미술계의 주목을 받았다.

민병길은 흑백필름을 고집하며 전통적인 방식을 고수해 직접 암실에서 인화하는 노동을 마다하지 않는다. 또한 자신의 사진 미학을 추구할 질료가 되는 풍경을 찾아서 카메라를 짊어지고 다니는 억척스러움은 천상의 예술가로 작가적 의식이 몸에 배어 있다.

 

흑백의 미감으로 표현되는 그의 작업은 무()의 공간을 지향한다. 광활한 자연의 모습을 외면한 채 대상을 최소한으로 남기는 절제와 여백의 이미지는 동양의 수묵화에 비유하기도 한다. 작가는 자연 속에서 늘 배회하며 작품의 소재를 찾는다. 이러한 일련의 행위들을 고집스럽게 지속하며 묵묵히 자연과 일체가 되어 사색을 즐겨 하는 것이 작품을 구현해내는 원천이기도 하다. 절제된 영상미와 함께 비움의 미학을 실천하고 있는 것이다.

 

작가는 안개와 물을 기반으로 한 풍경을 카메라에 담는다. 안개로 인해 물체가 흐릿하게 보이는 풍경과 지평선이나 수평선 가운데 경계가 명확하지 않은 풍경을 찾아 카메라에 담고 있다. 질료들의 재배치 우리를 둘러싼 환경을 구성하는 물과 안개, 나무들을 질료로써 바라본다. 이를 사진으로 담아내는 과정을 통해 풍경이 이전되고, 이를 보면서 늘 곁에 있었지만 무심코 지나갔던 풍경을 재인식하는 기회를 제시하고 있다.

이번에 전시되는 작품들의 성향은 작가가 줄곧 추구하는 흑백사진에서 아주 미세하게 ()’을 사용함으로 작업의 확장을 지향하고 있다. 텅 빈 공간으로 다가오는 자연의 을 담아낸 작업들은 복잡한 시대를 살아가는 현대인들에게 쉼의 안식처를 제공한다. 초봄에 미세한 파스텔톤의 민병길 풍 자연미에 빠져들어 지친 영혼을 치유하는 시간이 되길 바란다.

 

2021.3

청주시립미술관

 

작가소개

민병길

 

충북대학교 화학공학과 졸업

 

개인전

 

2020 대전일보갤러리(랩마스아트)

2017 나우갤러리(서울)

2016 진천판화미술관 초대전

2013 UM갤러리초대전(서울), 무심갤러리 초대전(청주)

2012 나우갤러리(서울), 신미술관 기획초대전(청주)

2011 자인제노갤러리 초대전(서울), 금월갤러리초대전(서울)

2010 자인제노기획초대전(서울)

2009 갤러리 자인제노초대전(서울)

2001 갤러리 신(청주)

2000 대청호 옆 미술관(청주)

1998 나무화랑(서울)

1993 학천화랑(청주)

 

단체전

 

2017 청주공예비엔날레 청주아트페어 / 불랙앤 화이트전 동부창고(청주)

2016 청주시립미술관 개관기념전/ 청주시립미술관(청주)

        충북민미협응답하라/청주국립박물관(청주)

        충북민족미술 아트 페스티벌’/청주시립미술관(청주)

2013 ‘커뮤니티 아트/숲속갤러리(청주)

        충북민족예술제동행/청주 예술의전당(청주)

        민족예술 아트페스티벌 전국작가초대전/우민아트센터(청주)

         숨&숲 전/숲속갤러리(청주)

2012  ‘올해의작가/무심갤러리(청주)

         민미협회원전/청주예술의전당(청주)

2011 ‘5월의강(민미협)/청주예술의전당(청주)

2010 ‘5월의정원(민미협)/청주국립박물관(청주)  외 다수

 

 

 

부대행사